[포토에세이,천일동안]어떤 불편

여천일 기자 | 기사입력 2018/02/27 [10:10]

[포토에세이,천일동안]어떤 불편

여천일 기자 | 입력 : 2018/02/27 [10:10]

▲     © 뉴스다임

 

사람이 게으르고 천박해서인지 

가방 두고 손에 책을 들고 다니면

그날 읽은 양이 많아진다.

 

옆에 에스컬레이터를 두고

혼자 계단을 오르면

머잖아 계단 앞에서 나오던 한숨이 사라진다.

 

더 편안해지려는 흐름을 거슬러 

불편을 찾아가는 즐거움?

 

어떤 불편은 오히려 더 생산적이고

삶을 풍요롭게 한다

 

굳이 불편을 추구하자.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뉴스
정동영, 추미애 대표 예방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