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산불 진화, 또 하나의 숨은 공로자들

김규아 기자 | 기사입력 2019/04/11 [10:11]

강원산불 진화, 또 하나의 숨은 공로자들

김규아 기자 | 입력 : 2019/04/11 [10:11]

국가재난으로 선포된 이번 강원 산불 진화에는 헬기 수십대와 800대 이상의 소방차, 1만명이 넘는 인력이 투입돼 사흘만에 진화됐다.

 

여기에 산불진화 현장의 숨은 공로자인 의용소방대의 활동이 주목된다.
 
전국의용소방대연합회와 강원도의용소방대연합회는 5일 현장에서 고생하는 진압대원들을 위해 1천만원 상당 빵, 우유을 대원들에게 전달했다.

 

또한 450여 명의 의용소방대원이 고성군 토성면 일원 등 산불 현장에서 잔불정리 및 잔해물 제거 등 현장활동을 지원했다.

 

▲     © 뉴스다임

 

전국의용소방대 및 강원도의용소방대는 본격적인 복구활동을 실시하는 이번 주에도 피해지역을 방문 피해 복구를 위해 봉사활동을 실시할 예정이다.


의용소방대는 소방관이 아닌 일반인으로 하여금 소방 업무를 보조하도록 하는 기관으로 화재 등 재난상황시 소집돼 복무하며, 필요한 경우 상근시키기도 한다.


한편, 지난 4일 인제, 고성, 강릉에서 발생한 대형산불로 2명의 사상자가 발생하고 산림 530ha, 주택 등 478동의 재산피해가 발생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강원산불 의용소방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사진위로 흐르는 시] 봄 냄새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