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반려동물 응급처치법, 함께 따라 해봐요"

6일부터 동물 심폐소생술 등 교육 영상, 소방청 유튜브·블로그서 볼 수 있어

노진환 기자 | 기사입력 2019/06/06 [15:04]

"반려동물 응급처치법, 함께 따라 해봐요"

6일부터 동물 심폐소생술 등 교육 영상, 소방청 유튜브·블로그서 볼 수 있어

노진환 기자 | 입력 : 2019/06/06 [15:04]

 

▲ 소방공무원과 현직 수의사가 직접 출연해 제작됐다.    사진: 소방청 반려동물 응급처치법 동영상 캡쳐      © 뉴스다임

 

소방청은 개나 고양이 등 반려동물을 기르는 가정이 늘고 있고, 화재와 같은 재난 현장에서 사람과 마찬가지로 반려동물도 응급상황이 발생할 수 있다는 점에 주목하여 반려동물 응급처치법 교육 영상을 제작해 보급한다고 6일 밝혔다.


개나 고양이는 사람과 가장 친한 반려동물이면서 옛날 ‘오수의견’설화에서 보듯이 재난현장에서 사람을 구하기도 한다. 하지만 사람과 마찬가지로 동물도 위험한 상황에 처할 수 있다. 반려동물 응급처치 동영상은 소방공무원과 현직 수의사가 직접 출연해 개 응급처치법 실습모형을 이용해 제작했다.


8분 분량의 동영상에는 심폐소생술, 기도폐쇄 시의 하임리히법, 화상·골절·발작 및 경련 발생 시 조치해야 할 응급처치법이 들어 있다. 각각의 처치법에는 응급처치요령을 실제 동작과 자막으로 설명하여 누구나 쉽게 따라해 볼 수 있도록 했다.


이 동영상은 재난현장에 출동하는 소방관 뿐 아니라 일반 국민도 쉽게 배울 수 있도록 구성했으며, 오늘부터 소방청 유튜브, 블로그 등 소셜미디어 매체를 통해 게시한다.


소방청 조선호 대변인은 반려동물 응급처치법은 사람에 대한 응급처치법과 원리는 같지만 생리와 신체구조적인 특성이 다르기 때문에 별도로 배워 둘 필요가 있다고 했다.

 

아울러 이번 기회에 사람에 대한 응급처치법도 꼭 함께 익히기를 바란다며 장애인을 위한 수화통역이 포함된 영상과 함께 콩트 형식의 동영상도 추가 제작해 6월 중에 보급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반려동물 응급처치법 동물 심폐소생술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베트남 '신의 손' 안에 서 있는 사람들
1/4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