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최대 규모 슈퍼스타 존 버거맨展 개막

전시 개최 기념, 한국 찾은 ‘존 버거맨’과 함께 전시 관람 가능

박원빈 기자 | 기사입력 2019/06/14 [11:06]

국내 최대 규모 슈퍼스타 존 버거맨展 개막

전시 개최 기념, 한국 찾은 ‘존 버거맨’과 함께 전시 관람 가능

박원빈 기자 | 입력 : 2019/06/14 [11:06]

▲ 슈퍼스타 존 버거맨(사진제공 : M컨템포러리)     © 뉴스다임


르메르디앙 서울에 위치한 아트센터 M컨템포러리가 14일부터 오는 9월 29일까지 펀 팩토리: 슈퍼스타 존 버거맨 전시 ‘Fun Factory: Superstar Jon Burgerman展’를 개최한다.

 

 낙서천재로 불리는 ‘존 버거맨’의 작품 230여점(페인팅 220점, 오브제 11점)을 만날 수 있는 이번 전시는 국내 최대규모로 진행되는 전시로 회화, 드로잉, 미디어, 오브제를 통해 자유롭고 익살스러운 캐릭터를 그려내는 영국 예술가 존 버거맨의 작품을 만날 수 있다.

 

‘Fun Factory: Superstar Jon Burgerman展’에서는 작품을 구성하는 하나의 요소인 캐릭터들이 작품과 전시공간에서 공존하며, 하나의 작품이 완성되어 가는 과정을 Factory에 비유해 유희적 심상을 느낄 수 있는 공간으로 구성됐다.

 

특히, 이번 서울 전시를 위한 국내 미공개 신작도 전시될 예정이며, 존 버거맨의 작품 이미지를 기반으로 관람객이 직접 체험할 수 있는 미디어 인터렉티브 공간과 그래피티 작업을 통한 존 버거맨의 다양한 작품 세계를 엿볼 수 있다.

 

존 버거맨 팬들을 비롯해 전시관람객을 위한 개최 기념, 다양한 부대행사도 마련돼 있다. 개막일인 14일 오후 6시, 15일 오후3시에는 ‘도록 사인회’를 시작으로 16일 오후 2시에는 ‘작가와의 대화’를 통해 존버거맨 작가와의 특별한 만남과 추억을 남길 수 있는 관람 프로그램이 준비되어 있다.

 

도록 사인회는 이틀간 도록 구매자 대상 선착순 150명 진행하며, 16일 진행되는 작가와의 대화는 전시관람객대상 선착순 50명 한정 대상으로 존 버거맨이 미공개 신작을 포함한 작품 설명을 직접 해주어, 특별한 도슨트 시간이 될 예정이다.

 

국내 최대규모 단독 전시를 진행하는 기념으로 내한 한 존 버거맨은 “한국에 단독 전시로 최대규모 전시를 하게 되어 너무 기쁘고, 일주일간 관람객들에게 선보일 벽면을 그래피티하면서 너무 즐거웠다”며, “내일부터 직접 만나 관람객들과 소통할 생각을 하니 너무 즐겁고, 많은 분들이 개최 기념 프로그램에 참여해서 전시회를 함께 즐겼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존 버거맨은 이번 전시장 내부 한쪽 벽면을 지난주 미리 입국해 즉흥적인 그래피티 작업을 진행했다.

 

2년전 ‘하이팝’ 팝아트 작가전을 진행했던 M컨템포러리의 ‘Fun Factory: Superstar Jon Burgerman展’은 자유로움과 끊임없는 창작의 열정을 관람객에게 제공하고자 기획된 전시로 관람객에게 신선한 영감을 줄 것이며 일상을 벗어나고 싶은 현대인에게는 기분 좋은 휴식과 같은 전시가 될 것이으로 보인다.

 

전시 티켓은 멜론티켓을 통해 구입 가능하다. 전시 정보 및 존 버거맨의 사인회, 작가와의 대화 등 이벤트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 가능하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슈퍼스타 존 버거맨展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서귀포, 돌담 위로 저물어 가는 하루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