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위터, 종교 혐오발언 즉시 삭제

여천일 기자 | 기사입력 2019/07/11 [10:14]

트위터, 종교 혐오발언 즉시 삭제

여천일 기자 | 입력 : 2019/07/11 [10:14]

트위터에서 종교 혐오 발언은 볼 수 없게 된다.

 

종교 관련 상대 이용자 인격을 무시하고 혐오하는(Dehumanizing) 발언을 담은 트윗은 트위터 측이 발견하거나 신고가 들어올 경우 즉시 삭제하게 된다.


이번 정책은 종교인 개인을 대상으로 한 발언뿐 아니라 종교 집단 전체를 겨냥한 발언도 포함된다. 정책이 시행되기 전 트윗에도 삭제 조치가 적용될 예정이지만 이용자 계정 자체를 차단하지는 않는다.

 

일각에서는 3월 뉴질랜드에서 발생한 이슬람사원 총기난사 등 특정 종교를 대상으로 한 혐오범죄를 소셜미디어가 부추긴다는 비판을 내놓고 있다. 

 

하지만 한편에서는 소셜미디어가 임의로 이용자 발언을 삭제하거나 차단하는 것이 표현의 자유를 침해할 수 있다는 우려도 내놓고 있는 상황이다.


이를 의식한 듯 트위터는 이번 조치를 종교를 대상으로 한 발언에만 한정하겠다는 계획이다. 또한 종교 관련 혐오 발언을 검토할 때 필요한 각종 프로세스와 내부 교육과정을 별도로 마련하게 된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트위터 트윗 종교혐오 발언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160년 된 런던의 상징 '빅 벤'...가는 날이 장날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