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자, 깨끗한 옥빛 바다로

제주 한림 금능해수욕장...바다랑 아이들이랑 꽃게랑!

이정미 기자 | 기사입력 2019/07/14 [23:22]

가자, 깨끗한 옥빛 바다로

제주 한림 금능해수욕장...바다랑 아이들이랑 꽃게랑!

이정미 기자 | 입력 : 2019/07/14 [23:22]

 

▲ 14일 오후 금능해수욕장에서 탄성을 지르며 신나게 노는 아이들   © 뉴스다임

 

14일 오후 제주 한림 금능해수욕장. 이곳은 맑고 깨끗한 옥빛 바다로 유명하다. 아이들이 탄성을 지르며 즐겁게 놀고 있다.

 

이곳 해수욕장은 오후 7시 이후에는 바다에 들어갈 수가 없다. "입욕이 불가능하다"는 방송이 나오기까지 사람들이 바다를 떠나려 하지 않는다.

 

▲ 물가에서 모래사장으로 꽃게들이 왔다갔다      ©뉴스다임

 

물가에서 모래사장으로 꽃게들이 왔다갔다 하는 것을 보면서 아이들이 무척이나 신기해 한다.

 

▲ 지는 해를 바라보며 하트를 날리는 아이    © 뉴스다임

 

일몰의 시간, 소녀는 누구에게 사랑을 고백하는 것일까?

 

▲ 아쉬움을 뒤로 하고 떠나야 할 시간,  해가 지고 있다.     © 뉴스다임

 

아이들이나 어른이나 아쉬움을 뒤로 하고 떠나야 할 시간, 저 멀리 해가 지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제주 한림 금능해수욕장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고즈넉한 밤하늘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