법무부, 교정시설에 아동친화형 가족접견실 설치

고현아 기자 | 기사입력 2019/07/16 [13:04]

법무부, 교정시설에 아동친화형 가족접견실 설치

고현아 기자 | 입력 : 2019/07/16 [13:04]

 

▲ 아동친화형 가족 접견실이 있는 청주여자교도소      사진: 법무부     © 뉴스다임

 

법무부는 2017년부터 어린이집과 유사한 설계구조로 꾸민 아동친화형 가족접견실을 설치하고 있다고 16일 밝혔다.

 

아동친화형 가족접견실은 삼각형의 출입구, 초록과 노란색을 활용한 벽체와 인형, 동화책 등의 소품으로 구성돼 있다. 2017년 6개, 2018년 8개를 설치했고, 올해에도 서울동부구치소 등 9개 기관에 설치해 8월까지 완공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교정시설을 방문하는 민원인이 느낄 수 있는 심리적 위축감을 완화하고, 수용자도 가족과 함께 편안한 분위기에서 접견을 할 수 있어 가족관계의 유지·회복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아동친화형 가족접견실을 이용한 대다수 민원인은 아늑한 환경에서 가족접견을 할 수 있어 좋았고, 법무부에서 수용자 가족을 배려하는 정책을 시행해주어 정말 고맙다는 의견을 보였다.

 

법무부는 2021년까지 가족접견실이 설치되지 않은 11개 기관에 아동친화형 가족접견실 설치를 완료하고, 이후에는 일반 가족 접견실을 운영 중인 17개 기관의 가족접견실도 아동친화형으로 개선할 예정이다.

 

앞으로도 법무부는 "아동친화형 가족접견실 설치, 수용자 미성년 자녀 보호 체계 구축 등 수용자 가족관계 회복을 위한 다양한 노력을 통해 수용자가 건강하게 사회에 복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법무부 아동친화형 가족접견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고즈넉한 밤하늘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