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좀 따주세요!"

이정미 기자 | 기사입력 2019/11/24 [23:46]

"나 좀 따주세요!"

이정미 기자 | 입력 : 2019/11/24 [23:46]

 

▲ 겨울과일인 감귤이 제주도의 따스한 햇살을 받아 노란 빛깔로 익었다.    © 뉴스다임

 

▲ 제주도 서귀포 감귤밭에 주렁주렁 매달린 감귤   © 뉴스다임

 

어제(23일) 오후 제주도 서귀포 감귤밭. 주렁주렁 매달린 감귤이 수확을 기다리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제주 감귤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트렉터의 '해바라기 사랑'
1/5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