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지털포렌식 분야 제1호 국제공인시험기관 탄생

최정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7/08 [23:10]

디지털포렌식 분야 제1호 국제공인시험기관 탄생

최정호 기자 | 입력 : 2020/07/08 [23:10]

우리나라 최초의 디지털포렌식 분야 국제공인시험기관이 탄생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8일 경찰청을 디지털포렌식 분야 제1호 한국인정기구(KOLAS) 국제공인시험기관으로 승인하고 서울 서대문구 경찰청 청사에서 민갑룡 경찰청장과 이승우 국가기술표준원장이 참석한 가운데 ‘국제공인시험기관 인정서 전달식 및 현판식’을 개최했다.

 

경찰청은 연 56,000건 이상의 디지털 증거분석을 수행하는 국내 최대 디지털포렌식 기관으로, 이번 인정 취득을 통해 경찰청은 디지털포렌식 분야에서 국제적인 시험 역량을 인정받게 됐다.

 

국가기술표준원이 맺은 국제협정에 따라 앞으로 경찰청이 수행한 디지털포렌식 시험 결과는 세계 104개국에서 우리나라에서와 동일한 효력을 갖게 된다.

 

KOLAS 인정은 ISO/IEC 국제표준에 따라 시험기관의 조직, 시설, 인력 등을 평가해 특정분야에 대한 시험 검사역량이 있음을 국제적으로 공인하는 제도로 우리나라에서는 KOLAS가 주관한다.

 

이에 따라, 경찰청 사이버 범죄 수사결과에 대한 국민의 신뢰가 높아지는 것은 물론, 국제공조 수사 시 우리가 수행한 디지털포렌식 결과가 즉시 증거로 채택되는 등 경찰의 국제 수사 역량이 한층 강화될 것으로 기대된다.

 

 

 

 
디지털포렌식, 국가기술표준원, KOLAS , 국제공조수사, 사이버범죄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