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여름 밤, ‘자동차극장 별빛영화제’

인천대공원서 사전신청...회당 150대 자동차만 입장 가능

고현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7/23 [15:14]

한여름 밤, ‘자동차극장 별빛영화제’

인천대공원서 사전신청...회당 150대 자동차만 입장 가능

고현아 기자 | 입력 : 2020/07/23 [15:14]

한여름 밤, 더위를 식히며 자동차에서 영화 감상을 해보는 건 어떨까.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는 시민들을 격려하기 위해 인천시가 8월 3주간 자동차 극장을 무료 운영한다.

 

영화관람 장소는 인천대공원 인라인스케이트장이며 8월 7일부터 22일까지 매주 금·토·일요일, 총 8회에 걸쳐 상영된다.

 

오후 6시 30분부터 차량 입장이 가능하며 오후 8시경부터 약 2시간여 동안 영화가 상영된다. 영화는 「안녕 베일리」, 「주디」, 「숀더쉽」, 「히트맨」, 「결백」등 가족영화 위주로 상영된다.

 

 

 

▲ 사진제공 : 인천시     ©뉴스다임

 

현장에서는 식음료는 판매되지 않기 때문에 간식은 관람객이 미리 준비해야 하고 주차료 3천원은 별도 부담해야 한다.

 

사전신청을 통해 회당 150대의 자동차만 입장할 수 있으며, 인천시민을 대상으로 23일부터 시 홈페이지 새소식란에서 선착순 신청을 받을 예정이다.

 

 

 

 
자동차극장, 가족영화, 인천대공원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