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네스코 세계유산 공산성, 첨단기술 입혀 재탄생

공주 공산성 방문자센터 개관...‘공산성 역사관’ 눈길

노진환 기자 | 기사입력 2020/07/31 [12:55]

유네스코 세계유산 공산성, 첨단기술 입혀 재탄생

공주 공산성 방문자센터 개관...‘공산성 역사관’ 눈길

노진환 기자 | 입력 : 2020/07/31 [12:55]

충남 공주를 대표하는 유네스코 세계유산 공산성에 방문자센터가 30일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시에 따르면, 이번에 문을 연 공산성 방문자센터는 2015년 세계유산으로 등재된 공산성의 가치와 역사, 문화, 관광 등에 관한 정보를 첨단 ICT 기술로 관람객에게 전달하기 위해 총 사업비 40억을 투입돼 건립됐다.

 

유네스코 세계유산 '공산성' 방문자센터 개관식    사진제공: 공주시 © 뉴스다임

 

공산성 방문자센터는 건축면적 319.5제곱미터에 지상 1층 한옥목구조로 건립됐으며, 내부에는 관광안내소, 공산성 역사관, 편의시설 등이 조성됐다.

 

특히, 방문자센터 내 공산성 역사관은 안내 공간 및 휴게공간과 첨단 전시기법을 반영한 전시실, 디오라마관, 영상관, 체험실 등 총 6개 공간으로 구성됐다.

 

안내공간은 방문객이 55인치 무인안내기를 통해 세계유산 공산성에 대한 기본 정보가 담겼으며, 휴게공간은 다양한 백제문양을 모티브를 활용해 공산성 금서루 조망과 더불어 안락하게 휴식을 취할 수 있다.

 

전시실은 공산성과 관련된 기록과 지도, 축조와 구조, 발굴 과정 및 출토 유물 등에 대한 자세한 내용을 살펴볼 수 있고, 백제시대부터 현재까지 공산성의 변화상을 디지털 기법과 이미지 패널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디오라마관 ‘백제 웅진성’은 공산성 내 왕궁지와 백제 왕궁 관련 시설유적을 3D로 복원하고 중요 유적지의 역사적 사건을 대형 디오라마와 함께 영상으로 재현해 눈길을 모은다.

 

영상관 ‘판타지 오브 공산성’은 공산성과 관련된 유적과 유물을 Full 3D 효과인 엑스-파티클(X-Particles) 기술로 구현해 장비 없이 환상적인 영상을 즐길 수 있는 복합 현실 영상관이다.

 

체험실 ‘나만의 공산이 색칠하기’는 직접 그린 그림을 통해서 백제 웅진성의 캐릭터들을 만날 수 있는 3D 디지털 인터렉티브 체험 코너로, 어린이들이 창의력과 표현력을 발휘할 수 있는 교육적이고 감성적인 공간이다.

 

 
유네스코 세계유산, 공산성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