길에서 만나는 문화기술 작품...경기도, 이동전시관 ‘스테이션 031’

김민주 기자 | 기사입력 2020/09/26 [20:43]

길에서 만나는 문화기술 작품...경기도, 이동전시관 ‘스테이션 031’

김민주 기자 | 입력 : 2020/09/26 [20:43]

▲ 이동식 전시관     사진제공: 경기도

 

워크스루형으로 새로운 형태의 전시를 만날 수 있게 됐다.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이 예술 작품에 기술을 융합한 콘텐츠를 담은 이동형 문화기술(Culture Technology) 콘텐츠 전시관 ‘스테이션 031’을 운영한다.

 

이동전시관 ‘스테이션 031’은 개방된 야외 공간을 걸어가며 문화기술 콘텐츠를 감상할 수 있도록 한 신개념 전시관이다. 오는 11월 30일까지 경기도 주요 거점 5개 시군을 이동하며 경기도민을 만난다.

 

기본 컨테이너 골조에 목공 벽체로 시공하고 LED조명과 강화유리 등을 사용한 전시관은 가로 15m, 세로 3m, 높이 3m규모다.

 

미디어아트 작품만이 아니라 키네틱아트(작품 그 자체가 움직이거나 움직이는 부분을 넣은 예술작품), 홀로그램, 인공지능(AI) 등 다채로운 기술이 가미된 예술 작품들을 한 자리에서 감상할 수 있다.

 

전시작품을 살펴보면 먼저 두민 작가가 인공지능 ‘이매진’과 콜라보로 경기도 수원화성을 그린 ‘코민위드(Commune with)’ 작품이 이번 전시를 위해 새로 제작돼 첫 선을 보인다.

 

미디어 아티스트로 유명한 이이남 작가의 ‘미인도, 벨라스케스 그리고 개미’와 키네틱 아티스트로 활동 중인 김진우 작가의 ‘플라잉맨’ 등 총 7개 작품이 관람객에게 색다른 경험을 제공할 예정이다.

 

이동전시관 ‘스테이션 031’의 첫 전시는 안산시 단원구 소재의 선부광장에서 23일부터 27일까지 5일간 열리며, 퇴근길 선부광장과 선부역을 이용하는 도민들이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신개념 워크스루형 전시관으로 운영된다. 관람시간은 13시부터 21시까지며 무료 관람이다.

 

이어 스타필드 하남과 부천 상동 호수공원, 수원 행리단길과 의정부 행복로에서도 이동전시관을 만나볼 수 있다.

 

도 관계자는 “코로나19 장기화로 지친 도민들이 안전하게 문화기술(CT) 작품을 감상하며 치유의 시간을 갖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문화기술(CT) 작품,스테이션스테이션 031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