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우체국쇼핑 진출

권중근 기자 | 기사입력 2020/10/30 [21:52]

부산시 '사회적경제기업 제품', 우체국쇼핑 진출

권중근 기자 | 입력 : 2020/10/30 [21:52]

부산시는 우체국쇼핑 내 부산지역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만날 수 있는 부산 전용관 '부산 사회적경제기업 브랜드관'을 11월부터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부산 사회적경제기업 브랜드관은 부산지역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판매하는 전용 온라인 마켓으로 이는 공공기관이 운영하는 우체국쇼핑을 통해 안정된 품질의 먹거리와 생활용품 등을 선보여 제품에 대한 접근성과 고객 신뢰도를 높일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브랜드관에 입점하는 부산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은 15곳 내외로 서류심사 등을 거쳐 선정됐으며, 선정된 기업은 각 기업 대표상품에 대한 상품구성, 가격설정, 상세페이지 구성 등 전문 상품기획자(MD)의 컨설팅을 완료한 후, 10월 말부터 우체국쇼핑의 부산 전용 브랜드관에 순차적으로 입점할 예정이다.

 

입점이 완료되면 온라인 프로모션(상시 및 연말 특가 등) 및 기획전 등을 통해 11월부터 전국의 소비자들과 만나게 될 전망이다.

 

변성완 부산시장 권한대행은 “이번 브랜드관 오픈으로 시민들이 사회적경제기업 제품을 언제 어디서든 손쉽게 온·오프라인으로 만날 수 있는 만큼, 시민분들의 많은 관심과 구매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부산 사회적경제기업 브랜드관 관련기사목록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