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금녘 동행축제, 30일부터 ‘외식업 소상공인 기(氣) 살리기’ 캠페인

최정호 기자 camch97@naver.com | 기사입력 2023/08/29 [11:50]

황금녘 동행축제, 30일부터 ‘외식업 소상공인 기(氣) 살리기’ 캠페인

최정호 기자 camch97@naver.com | 입력 : 2023/08/29 [11:50]

중소벤처기업부는 올해 2번째로 개최되는 황금녘 동행축제가 30일 대구 치맥페스티벌과 함께 시작되며, 9월 5일까지 한 주간 ‘외식업 소상공인 기(氣) 살리기’ 캠페인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 사진제공 : 중소벤처기업부 블로그  © 뉴스다임

 

캠페인 참여방법은 간단한데, 단골 맛집을 찾아 식사하고, 인증사진과 함께 ‘맛집 상호, 소재지, 추천메뉴 등’을 적어 인스타그램이나 페이스북 등 자신의 SNS에 해시태그(#황금녘동행축제, #맛집기살리기)를 붙여 게시하면 된다.

 

이후 중소벤처기업부 공식 SNS(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이벤트 공지글에 댓글로 게시물 링크와 맛집 사장님 응원 문구를 남기면, ‘교촌치킨‧음료세트’ 또는 ‘오휘 핸드크림 세트’를 경품으로 받을 수 있다.

 

외식업 소상공인 기(氣) 살리기를 위해 여러 기업들이 힘을 보탠다. 

 

먼저, 배달플랫폼인 ‘배달의 민족’과 ‘요기요’는 한 주간 동행축제 할인쿠폰을 제공하고, 농협‧신한‧비씨카드사는 ‘백년가게’에서 결제시 10% 청구할인 혜택을 부여한다.

 

외식업 소상공인들은 할인과 선물로 보답할 계획이다. 

 

우선 백년가게는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방문 인증을 남긴 고객에게 에어팟 등의 경품을 제공하며, 교촌치킨과 엘지(LG)생활건강에서는 이번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도전 잇기(챌린지)용 경품을 기부했다. 가맹점(프랜차이즈) ‘땅스부대찌개’는 배달할인을 하고, ‘깐깐한족발’ 직영점 4곳에서는 ‘동행축제’를 언급한 고객에게 ‘막국수’를 제공한다.

 

이뿐만 아니라 향토기업인 대구 삼송1957, 인천 계양산전통흑미호두과자, 수원 하얀풍차 제과점, 홍천 산돌식품, 속초 설악단풍빵 등도 할인에 동참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