왜 '메리 크리스마스'일까?

[뉴스다임기획]사랑과 평화의 크리스마스<3>

정주신 기자 | 기사입력 2013/12/25 [21:00]

왜 '메리 크리스마스'일까?

[뉴스다임기획]사랑과 평화의 크리스마스<3>

정주신 기자 | 입력 : 2013/12/25 [21:00]
하늘에는 영광, 땅에는 평화.  이 땅 가운데 사랑과 평화의 왕으로 온 예수의 탄생을 기리는 축제의 날 크리스마스다. 지구촌에 구원의 빛으로 온 그의 탄생을 축하하며 사랑과 기쁨을 누리는 크리스마스가 되기를 기원해 본다. 이번 크리스마스에 뉴스다임은 크리스마스가 되면 궁금해지는 몇 가지를 다루었다. 크리스마스 트리의 기원은? 세계 각 나라는 크리스마스를 어떻게 보낼까? 크리스마스 인사는 어떻게 할까? 그 궁금증을 풀어본다.<편집자주>



12월 25일 크리스마스에 가장 많이 듣는 말이 ‘메리 크리스마스(Merry Christmas)’다.
 
영어로 ‘Merry Christmas’는 ‘Merrily’와 ‘Christmas’의 합성어인데 ‘Merrily’는 '즐겁게, 명랑하게'라는 뜻이고, ‘Christmas’는 ‘그리스도(Christ)’와 ‘미사(Mass)’가 합해진 합성어다.
 
 ‘그리스도(Christ)’는 예수를 뜻하고, ‘미사(Mass)’는 ‘예배’를 뜻한다. 그래서 ‘크리스마스’는 예수에 대한 미사 즉 예수께 드리는 예배 의식을 뜻하는 말이다. 따라서 ‘메리 크리스마스(Merry Christmas)’라는 말은 ‘예수께 즐겁게 예배를 드리자’라는 뜻이 담겨 있다.

왜 ‘메리 크리스마스(Merry Christmas)’라고 하게 되었는지 크리스마스의 유래를 알면 이해할 수 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12월 25일이 예수가 태어난 날로 알고 있고, 예수의 나심을 축하하는 날로 알고 있다. 그러나 엄밀히 말하면 12월 25일은 예수가 태어난 날은 아니다.
 
크리스마스를 12월 25일로 처음 지키기 시작한 것은 4세기의 일이다. 12월 25일을 크리스마스로 지키기 전에는 1월 6일을 크리스마스로 지켰는데, 동방교회에서는 1월 6일을 예수의 탄생과 세례를 기념하는 이중 명절로, 예루살렘에서는 같은 날 예수의 탄생만 경축했다.
 
‘크라스마스’의 날짜에 대해서는 여러 가지 설이 있지만, 그 중에서도 가장 유력한 설은 고대 ‘로마’에서 동지 무렵 ‘태양신’을 위한 대축제 일을 채택한데서 비롯됐다.
 
당시 ‘로마’는 동지절(12월 24일부터 그 이듬해 1월 6일)을 하나의 대축제 명절로 지키고 있었다. 로마가 섬기던 ‘태양신’을 위한 대축제일이 ‘그리스도교’ 대축제일로 바뀌게 된 것인데, 그 계기는 기원 324년에 로마 황제 콘스탄티누스가 천하를 통일하고, 그리스도교를 공개적으로 지지하며 로마가 인정하는 정식 종교가 되면서다.
 
그리스도교는 예수 당세 때부터 로마로부터 엄청난 박해를 받았다. 그런 상황 속에서 그리스도인들이 살아남았고, 구세주 그리스도 예수를 믿고, 그의 말씀을 전했다. 그리고 마침내 4세기 말, 로마의 국교가 되었다.
 
그와 같은 현실은 그 당시 그리스도교인들에게 박해로부터 해방되는 것이었고, 예수의 승리였으니 그 기쁨과 승리감은 이루 말로 표현할 수 없었을 것이다. 이것을 기념하지 않을 수 없었을 것이고, 예수께 기쁨의 예배를 드리지 않을 수 없었을 것이다. 말 그대로 ‘메리 크리스마스’ 였던 것이다. 


세계 각국의 크리스마스 인사 
 
영어 “메리 크리스마스(Merry Christmas)”
스페인 “펠리쓰 나비닷(Feliz Navidad)”
멕시코 “펠리츠 나비대드 (Feliz Navidad)”
독일 “프뢸리히 베인아크텐(Frohliche Weinachten)”
브라질 “펠리쓰 나딸(Feliz Natal)”
헝가리 “볼록 카락소니(Boldog Karacsony)”
이탈리아 “부옹 바딸리(Buon Batale)”
스웨덴 “글래드 율(Glad Yul)”
프랑스 “조이유 노엘(Joyeux Noel)”
체코 “베셀레 바노체(Vesele Vanoce!)”
희랍 “칼라 크리스토게나(Kala Christougena)”
러시아 “스로체스토봄 크리스토빔(Srozhestvom Khristovym)”
필리핀 “말리가양 빠스코(Maligayang Pasko)”
베트남 “니언지엡 노엘 쭉 지앙신 부이베에(nhan dip noel chuc giang sinh vui ve)”
태국 “쑥 싼 완 크릿쓰마아쓰(ssuk ssan oan Christmas)”
미얀마 “뾰쉰 차미엣바세(Pyawshwen chanmyeitbazay)”
중국 “솅탄 쿠와일러(Sheng Tan Kuailoh)”
일본 “메리 구리수마수”
한국 “메리 크리스마스 & 즐거운 성탄절되세요”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뉴스
트렉터의 '해바라기 사랑'
1/5
기획 많이 본 기사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