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을의 끝에서

박인수·김금란 기자 | 기사입력 2014/11/24 [11:18]

가을의 끝에서

박인수·김금란 기자 | 입력 : 2014/11/24 [11:18]

모두들 두고 떠남이 아쉬워

내 황홀한 모습만을

기억해 준다면

내년 이맘 때

더 붉은 얼굴로

다시 오지요


안녕.


▲ 가을의 끝에서     ⓒ뉴스다임 박인수 기자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