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경도 유래 '속초사자놀이' 강원도 무형문화재 지정

김규아 기자 | 기사입력 2019/02/25 [15:16]

함경도 유래 '속초사자놀이' 강원도 무형문화재 지정

김규아 기자 | 입력 : 2019/02/25 [15:16]

강원도는 무형문화재위원회를 개최하고 속초시 청호동 아바이마을에 '속초사자놀이'를 강원도 무형문화재로 지정하기로 의결했다.

 

'속초사자놀이'는 한국전쟁으로 인해 함경도 출신 피난민이 청호동 아바이마을에 집단거주하면서 전승된 전통민속극으로 마을공동체 발전을 위한 ‘걸립’과 ‘안택’의 의미를 강조한 ‘길놀이’가 특징이며, 벽사진경(辟邪進慶)의 민속적 의미와 예능적 가치가 크다고 평가했다.

 

▲ 강원도 무형문화재로 지정된 '속초사자놀이'     ©뉴스다임

 

또한, 한반도 분단 이후 약 60년 동안 북한민속의 이주정착 사례로 '속초사자놀이'는 그 대표성을 지니고 있으며, 함경도 출신 1세대와 2~3세대, 지역주민들이 합심해 북한지역 사자놀이를 전승하고 있다.

 

'속초사자놀이'를 강원도 무형문화재로 지정함으로써 '2018 남북정상회담'을 통한 새로운 평화시대에 우리민족의 화해와 단합의 분위기 조성은 물론, 우리민족 동질성과 혈맥을 잇는 중요한 촉매제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속초사자놀이 무형문화재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미리 가 봄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