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 여름의 그랜드캐니언

오은수 기자 | 기사입력 2019/09/11 [04:52]

한 여름의 그랜드캐니언

오은수 기자 | 입력 : 2019/09/11 [04:52]

 

 

미서부 그랜드 캐니언(Grand Canyon)에도 푸르른 여름이 있었다.

애리조나주 북부에 있는 고원지대 '그랜드 캐니언 국립공원' 사우스림(남쪽 입구)의 경우, 여름의 낮 최고 평균 기온은 27도, 밤 최저 기온은 10도다. 경비행기나 헬기로 관광하면 협곡을 따라 졸졸졸 흐르는 콜로라도 강이 한없이 작게만 보인다.

 

 

 

 

▲ 한국 관광객의 편이를 위해 현지 안내문들이 한글로 잘 표기돼 있다.    © 뉴스다임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그랜드캐니언, 콜로라도 강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순간포착]세월
1/3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