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수부, 5월의 수산물...바지락, 가자미 맛보세요

노진환 기자 | 기사입력 2019/05/07 [15:45]

해수부, 5월의 수산물...바지락, 가자미 맛보세요

노진환 기자 | 입력 : 2019/05/07 [15:45]

해양수산부는 5월 이달의 수산물로 속이 꽉 찬 ‘바지락’과 씹는 맛이 일품인 ‘가자미’를 선정했다.

 

우리 국민들이 가장 많이 먹는 조개 중 하나인 바지락은 단백질이 풍부하며, 다양한 무기질과 유기산이 함유되어 시원한 국물맛을 내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타우린의 함량이 높아 피로회복 및 숙취제거 식품으로 자주 활용되며, 철분·칼슘이 많이 함유돼 있어 성장기 아동이나 청소년 및 빈혈환자들에게도 좋다. 

 

바지락은 주로 국이나 젓갈 형태로 섭취하며, 날것을 요리해 먹기도 한다.

 

가자미는 살이 쫄깃하고 단단해 씹는 맛이 좋은 고단백, 저칼로리 생선으로, 동맥경화를 예방하는 고도 불포화지방산과 필수아미노산인 라이신, 트레오닌을 많이 함유하고 있다. 

 

가자미는 흔히 도다리로 통칭되지만 학술적으로는 구분돼 있다. 

 

넙치(광어)와 가자미(도다리)의 구별법 중 하나로, 눈의 앞 쪽에 서서 눈이 왼쪽으로 쏠려 있으면 넙치(광어), 오른쪽이면 가자미(도다리)이다. 

 

또한 생선을 먹이로 삼는 넙치는 입이 크고 날카로운 이빨을 가진 반면, 패류나 갑각류를 먹는 가자미는 입과 이빨이 작은 편이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포토뉴스
설 맞아 국립 이천 호국원 찾은 성묘객들
1/7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