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뉴스]유네스코 세계문화 유산 '독일 비스 순례 성당'

취재/정주신·영상편집/유진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1/24 [16:05]

[영상뉴스]유네스코 세계문화 유산 '독일 비스 순례 성당'

취재/정주신·영상편집/유진호 기자 | 입력 : 2020/01/24 [16:05]

<뉴스다임> 정주신 기자가 '독일 비스 순례 성당'을 다녀왔다. 비스 성당의 모습을 담은 영상을 공개한다.

 

독일 비스 순례 성당은 1983년에 세계문화유산으로 지정됐다.

 

'채찍을 맞은 예수'에게 바쳐진 비스 순례 성당은 외관은 목가적인 분위기에 소박해 보이지만 내부에 들어서면 화려함과 아름다움에 탄성이 절로 나온다. 

 

건축가 도미니쿠스 침머만의 작품으로 바바리안 로코코 양식의 걸작품이다.

 

1740년에 지어진 비스 성당은 성당의 소유자인 바이에른 주가 1050만 마르크가 넘는 비용을 들여 1985~1991년에 복원했다. 그 결과, 성당 건설 당시의 모습을 되찾았다.

 

해마다 이 성당을 찾는 순례자와 예술 애호가들은 100만 명이 넘는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 용
유네스코 세계유산 독일 비스 순례 성당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민주당 최고위원회의서 모두발언하는 이해찬
1/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