호주, 입국자 전원에 14일간 자가격리 요구

권경화 기자 | 기사입력 2020/03/15 [16:41]

호주, 입국자 전원에 14일간 자가격리 요구

권경화 기자 | 입력 : 2020/03/15 [16:41]

호주 정부는 15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을 억제하기 위해 모든 입국자에 대해 입국 후 14일 동안 자발적인 격리를 요구한다고 발표했다.

 

입국해서 가정이나 호텔 등에서 자가격리에 들어가야 하며, 단기 여행이나 출장은 어려워진다. 이번 조치는 16일 오전 0시 이후부터 시작된다.

 

이 같은 조치는 캐나다와 뉴질랜드가 이미 발표한 바 있다.

 

호주의 감염자 수는 15일 오전 기준 249명으로 일주일만에 3배로 늘어났다.

 

 
호주, 신종 코로나, 자가격리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제주도 서귀포 '천지연폭포'로 저녁 산책 가볼까
1/7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