행안부, 수해복구 성금 1,980만원 기탁

고현아 기자 | 기사입력 2020/08/28 [12:02]

행안부, 수해복구 성금 1,980만원 기탁

고현아 기자 | 입력 : 2020/08/28 [12:02]

행정안전부는 27일, 집중호우로 피해를 입은 이재민들을 돕기 위해, 행안부 전 직원이 참여하는 “수해복구 성금 모금 운동”을 전개하여 모은 1,980여만원을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고 밝혔다.

 

이번 모금 운동은 행정안전부 본부 및 정부청사관리본부, 국립과학수사연구원, 국가기록원, 지방자치인재개발원 등 10개 소속기관 직원 2,200여명이 참여했다.
 
모금 운동에 참여한 행안부 운영지원과 김수진 주무관은 “코로나19가 재확산되고 있는 시점에서 수해복구에 대한 관심이 상대적으로 줄어들까 걱정”이라며 “코로나19로 이재민 임시 대피시설 마저 폐쇄되어 안타까웠는데, 조금이나마 수해복구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고 했다.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