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토부, 광주 붕괴사고 원인 규명과 방지대책 마련 위한 조사 착수

노진환 기자 rocjr21@gmail.com | 기사입력 2021/06/11 [12:05]

국토부, 광주 붕괴사고 원인 규명과 방지대책 마련 위한 조사 착수

노진환 기자 rocjr21@gmail.com | 입력 : 2021/06/11 [12:05]

국토교통부는 9일 광주시 동구 학동 소재 건축물 철거현장에서 발생한 붕괴 사고와 관련, 사고원인을 명확하게 규명하고 유사사고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하기 위한 “중앙건축물사고조사위원회”를 구성,운영한다고 밝혔다.

 

▲광주 붕괴사고 현장 점검    사진제공 : 행정안전부   © 뉴스다임

 

위원회는 군산대 이영욱 교수를 위원장으로 산‧학‧연 전문가 10명으로 구성하여 11일부터 8월 8일까지 두 달간 운영할 예정이며, 근본적인 사고원인을 규명하기 위하여 객관적이고 투명한 조사를 기반으로 조속히 재발방지대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국토교통부 엄정희 건축정책관은 “이번 사고조사는 건축물 철거공사허가과정부터 현장시공과정에 있어 사고를 유발할 수 있는 문제를 포괄적으로 조사해 사고를 유발한 근본적인 원인을 규명할 것”이라면서,  “아울러, 조사가 완료되면 모든 국민이 납득할 수 있도록 사고조사의 모든 과정과 결과를 투명하게 공개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위원회는 11일 오전 11시 국토안전관리원 호남지사에서 중앙건축물사고조사위원회 착수회의를 실시하고 해당 사고조사에 필요한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